컨텐츠 바로가기
닫기 검색
FAMILY PLAZA 창닫기

프레스룸

제목
포스코건설, 제주기지 저장탱크 및 부대설비공사 수주뉴스
등록일
2017년 1월 31일
조회수
469
기본 크게 더크게

- 2017년 첫 대규모 종합심사낙찰제 발주공사 거머줘
- 화공분야 탁월한 사업수행능력 보유한 포스코엔지니어링과 공동 참여로 시너지 창출

포스코건설(사장 한찬건)이 2017년 첫 대규모 종합심사낙찰제(이하 종심제) 발주 공사를 수주하며 정유년에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제주기지 저장탱크 및 부대설비공사의 발주처인 한국가스공사로부터 지난 26일 최종 낙찰자선정 통지서를 받아 수주를 확정 지었다.

제주기지 저장탱크 및 부대설비공사의 공사금액은 종심제 발주로는 높은 2,116억원여서 국내 11개 주요 건설사가 수주전에 참여할 정도로 많은 관심을 보였다.

제주기지 저장탱크 및 부대설비공사는 제주시 애월읍 애월리 일원에 4만5000㎘급 LNG 저장탱크 2기 및 부대설비를 건설하는 것으로 2019년 8월 준공 예정이다.

포스코건설(60%)은 포스코엔지니어링(40%)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하였고, 광양 LNG터미널 및 삼척 LNG생산기지 등을 건설하며 쌓은 포스코건설의 기술력과 포스코엔지니어링의 화공플랜트 분야의 탁월한 사업수행능력이 시너지를 발휘해 높은 점수를 받아 수주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2016년 11월, 1,300억원 규모의 울산신항 남항 방파호안 축조공사 수주하는 등 대규모 종심제 시장에서 강한 면모를 보이고 있다.
전체목록